▲ 동두천시 중앙동 으뜸코다리냉면, 취약계층 가정에 식사 지원
[경기 위클리오늘=우서연 기자] 동두천시 중앙동 으뜸코다리냉면식당에서는 지난 23일 복지 취약계층 5가구에 소머리국밥을 지원했다고 전했다.

으뜸코다리냉면 식당을 운영 중인 윤순이 대표는 매월 대표메뉴인 소머리국밥을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하며 어려운 이웃을 돕는 활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이날도 윤순이 대표가 후원한 소머리국밥을 최근 다양한 경로에 의해 복지 사각지대로 발굴되어 가정방문과 상담을 진행한 위기가정에 전달했다.

윤순이 대표는 “제가 가진 것을 나눔으로써 소외계층 주민을 조금이라도 도울 수 있어 행복하고 앞으로도 매월 식사 봉사를 통해 결식의 위기에 놓인 분들을 지원하고 싶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